[작마클레터 154] 사업의 시작은 하나씩 파는 것, 상품 하나 파는데 처음부터 많이 알릴 필요는 없다 > 작마클레터


[작마클레터 154] 사업의 시작은 하나씩 파는 것, 상품 하나 파는데 처음부터 많이 알릴 필요는 없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3-10-18 10:27 조회746회 댓글0건

본문

3862_1621848803.png
작마클 레터
3862_1697575215.jpeg

안녕하세요. 작은마케팅클리닉 운영하는 이상훈입니다.  

154회째 작마클 레터입니다.

 

마케팅에서 내 고객이 누구인지 결정하는 걸 '타케팅'이라고 합니다.

저는 창업 초기의 창업자에게는 타케팅을 하지 말라고 합니다.

아직 내 상품이 명확하지도 않고, 팔리는지 안팔리는지 확인도 안되었는데,

머릿 속에서 미리 타겟을 한정하는 것을 막기 위함입니다.

 

그냥 사람 많은데 들고 나가

누가 사는지를 먼저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러나 창업 단계를 지나면서

내 상품이 팔리는 걸 확인하고,

수익 나는 것도 확인이 되면,

이제 본격적으로 팔아야 하는 단계가 옵니다.

 

경영단계입니다.

이 단계는 이제 고객을 늘리고 회사를 키워야 하는 단계입니다.

이 시점에는 '타케팅'을 고려해도 괜찮습니다.

 

내 상품의 밸류가 강하다, 약하다 라는 표현을 종종 듣습니다.

내 상품의 밸류가 약해서 잘 안팔린다.

밸류가 약해서 매출이 안 오른다.

밸류를 좀더 강화해야겠다.

사업이 생각만큼 전개가 잘 안되면 이런 생각을 하게 됩니다.

 

사업이 정체되고 뭐가 안풀리고 있으니

막연한 불안감이 밀려옵니다.

처음부터 다시 제대로 생각해보자...

본질로 돌아가서 다시 생각해 봐야 하는 것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처음부터 다시 하는게 아니라,

지금 시점에 무슨 문제가 있는지 찾으면 됩니다.

 

밸류가 강하다는 건 크게 두가지 현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밸류가 강하면, 많은 사람이 원할 것이다. 또는 돈을 많이 낼 것이다.

밸류가 약하면, 적은 사람만 원할 것이다. 또는 돈을 적게 낼 것이다.

이렇게 생각하게 됩니다.

 

가격은 고객의 주머니 사정이라고 했습니다.

아무리 필요한 상품이라도 해당 고객이 그 돈이 없으면 구매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돈을 많이 낸다는 것은 돈 많은 사람이 원한다는 뜻이고,

돈을 적게 낸다는 것은 돈 없는 사람이 원한다는 의미입니다.

 

보통 우리가 원하는 것은

많은 사람이 원하고, 돈도 많이 내기를, 즉, 비싸게 팔 수 있기를 원합니다.

하지만

돈 많은 사람은 숫자가 적습니다.

따라서 많은 사람이 원하길 바라는 것과

비싸게 팔 수 있기를 바라는 것은 모순된 목표입니다.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합니다.

 

저렴하게 많은 사람에게 팔 것인지,

소수이지만 돈이 많은 사람에게 팔 것인지

선택해야 합니다.

 

두 개 다 얻으려고 하면, 갈팡질팡 헤매다 길을 잃게 됩니다.

 

밸류가 강하다 약하다

본질로 돌아가야겠다.

밸류를 강화해야겠다는 생각은

사실 본질에 대한 오해에서 오는 것입니다.

 

본질을 '제품력'에서 찾는 것은

제품이 마케팅의 본질이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이건 제품 중심의 마케팅인 1.0 시대의 생각입니다.

100년전에는 상품만 잘 만들면 모든 것이 해결되던 시대였고,

비즈니스 모델이 생산시스템 중심이었습니다.

그때는 본질이 '제품력'이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생산시스템 뿐 아니라

고객 시스템도 중요해졌고,

지금의 비즈니스 모델은 고객 시스템이 중심입니다.

이젠 하나만 챙기면 되는게 아니라,

생산, 고객, 수익 시스템 모두를 함께 챙기는 시스템적 관점이 필요한 시대입니다.

 

3.0시대, 사업의 본질은

제품이 아니라, 시스템입니다.

 

지금 사업이 정체되는 이유는

밸류가 약해서가 아니라,

내 사업 시스템의 어떤 부분이 막혀있기 때문입니다.

 

그 부분을 뚫어주면 흐름이 다시 살아납니다.

한 군데만 고치면 되는데,

판을 엎고 다시 시작하는 우를 범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비즈니스는 상품이 아니라 시스템이라는 것,

그것만 명심하면 됩니다.

사업의 시작은 하나씩 파는 ,

상품 하나 파는데

처음부터 많이 알릴 필요는 없다

1.

작은마케팅클리닉을 시작한 이후

매월  (요즘은 매주 토요일) 공개 강의를 진행하고 있는데,

강의 받은 질문 중에 이런 글이 하나 있었습니다.

내용을 옮겨보면 이렇습니다.

 

여전히 이해되지 않는 것이 있습니다.

일단은 방문을 해야

재구매든 입소문이든 일어날 텐데,

최초 시작을 어떻게 하는지 알고 싶습니다.”

 

그분은 아마 강의

상품으로 소통하라챕터에서 소개했던

병에 붙은 재구매 신청 스티커나

맥북 상판에 붙은 애플 로고 같은 것이

제품을 재구매하거나 확산시키는 도움이 된다는

얘기를 듣고 남긴 질문 같았습니다.

 

 

2.

이미 시작된 사업의 재구매나 확산은

광고가 아니라 상품을 통해 있다 하더라도,

판매를 하려면 어찌됐든

광고하고 돈을 써야 되는 아닌가?

 

분이 궁금한 것은 이런 것이었겠죠.

 

사실, 부분은

상품에 포함된 어떤 장치로 해결되는 것이 아니라

전략과 패러다임, 생각의 전환으로

해결해야 합니다.

 

 

3.

다들 사업시작 어려워합니다.

그리고 고객을처음오게 하는 어려워합니다.

 

시작이 어려운 이유는

전통적 마케팅의 패러다임인

대량 판매, 매스 마케팅에 갇혀 있기 때문입니다.

 

처음부터

상품을많은사람에게 알려야 하고,

상품을많이팔아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4.

저는비즈니스는 대화다

마케팅은 대화다라는 말에

답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 여러 사람에게 확성기를 대고 떠드는 것이 아니라

일대일로 만나 대화를 주고받고,

그런 과정에서 시작된다고 생각합니다.

 

대화는 사람씩 만나서 하는 가장 좋고,

판매도 사람씩 만나서 하는 가장 좋습니다.

이처럼 사업의 시작은 하나씩 파는 것입니다.

 

천리 길도 걸음부터 속담이 창업에도 유용합니다.

사람씩 만나서

우리 상품을 경험하게끔 하고,

경험한 사람이 마음에 들면

우리 상품을 사는 것입니다.

 

사람씩 만나는데 멀리 이유는 없습니다.

타겟 시장 찾을 필요도 없습니다.

 

 

5.

이처럼 작은 회사들이 사용해야할 마케팅 전략이 바로

사람씩 우리 팬을 만드는팬덤 마케팅입니다.

 

팬클럽 만들기의 출발점은 바로

명에서부터 시작하는 것입니다.

 

명부터 시작한다고 생각하면

암담할 일도 없고,

어려워할 일도 없습니다.

 

일단 주변에서 살만한 사람을 찾아

말을 걸고 경험을 하도록 유도하면 됩니다.

 

그리고 한마디면 충분합니다.

 

일단 먹어봐.”

 

사업은 거창한 아닙니다.

당장 사람을 찾아

말을 걸고 대화를 시작하는 것에서부터

출발합니다.

작마클 패러다임을 배우고 싶은 사람을 위한 전용 단톡방

온라인 사업 제대로 하려면, 모집뿐 아니라 시스템을 익혀라

‘작마클 마케팅 학교’
[작마클레터]는 지난 9년간 강의와 코칭을 통해
정리된 내용을 매주 한편씩 보내드립니다.

본 레터를 빠짐없이 계속 받기 원하시면 아래 버튼을 눌러 구독해주시면 됩니다.
작마클 레터를 모아 정리한 [창업가의 습관]이 출간되었습니다.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27-8 NH캐피탈빌딩 4층 | 02-723-3269
수신거부 Unsubscribe
homepage2-snsB.pngfacebook-snsB.pngblog-snsB.pnginstagram-snsB.pngyoutube-snsB.png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92건 1 페이지
작마클레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92 [작마클레터 192] 팬클럽에서 스타가 메인이듯, 단골풀에선 브랜드가 메인이다 새글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23 1 0
191 [작마클레터 191] 생산과 노출, 운영, 이 세가지 비용을 회수 못하는 사업은 접어야 한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6 19 0
190 [작마클레터 190] 사업 정체기를 벗어나는 방법 : 노력이 아니라 구조를 바꿔야 한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9 55 0
189 [작마클레터 189] 여유가 있어야 새 길을 찾는게 아니다, 끝까지 가봐야 다른 길이 보인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02 74 0
188 [작마클레터 188] 리마케팅은 헤어진 옛 애인에게 술 먹고 전화하는 격이다. 있을 때 잘하자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5 95 0
187 [작마클레터 187] 자청, 신사임당, 작마클의 마케팅 분석 : 콘텐츠 마케팅은 콘텐츠가 상품일 때만 유리하…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8 125 0
186 [작마클레터 186] 성공을 결정하는 건, 아이템이 아니라 창업가의 태도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11 174 0
185 [작마클레터 185] 마케팅의 출발점은 시장에 좌판깔기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04 313 0
184 [작마클레터 184] 가격의 기본은 흥정이다. 가격은 고객 주머니 사정 따라 결정한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8 249 0
183 [작마클레터 183] 브랜딩과 마케팅의 차이 : 브랜딩은 마케팅 전략 중 하나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1 317 0
182 [작마클레터 182] 머슴은 일 중심, 주인은 맥락 중심, 사업은 판을 장악하는 것이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4 316 0
181 [작마클레터 181] 2.0과 3.0 마케팅의 본질적 차이는 억셉턴스, 수용이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07 335 0
180 [작마클레터 180] 측정 어려운 고객 인식에 돈 쓰지 말고, 측정 가능한 고객 행동에 집중하라 댓글1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8 326 0
179 [작마클레터 179] 앞이 콱 막혀 아무 것도 보이지 않을 때, 어딘가엔 빠져나갈 틈이 있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21 339 0
178 [작마클레터 178] 고수는 내 탓 하고, 하수는 남 탓 한다. 내 탓을 해야 주도권을 내가 가질 수 있다 이상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3 373 0